잠깐만요.



바람도 시원한데...
잠시 제 옆에 앉았다 가세요.

차가운 시멘트 바닥도 아닌데...
잔디 소파에 잠시 앉았다 가세요.


많이 지쳐 보이는데...
잠시 앉아서 쉬었다 가세요.




알아... 나도 아는데 그럴 수가 없구나.

'3_P/H/O/T/O > 가까이_보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추석(秋夕)  (9) 2006.10.04
취조  (3) 2006.08.07
over the Rainbow  (9) 2006.07.27
잠깐만요.  (6) 2006.07.08
You're our champions.  (6) 2006.06.24
Go Together!  (6) 2006.06.19
Be the Reds  (9) 2006.06.13
재회  (6) 2006.06.08